나는 가수다 시즌1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들 by 함부르거

유튜브에 '나는 가수다'도 올라와 있겠다, 시즌2도 시작했겠다, 시즌1에서 개인적으로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들만 뽑아 보겠습니다. 딱히 시즌2를 안봐서 쓸 게 없어서 이런 건 아닙니다. (쿨럭)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선호니까 혹시라도 태클 걸지 마세요. -_-;;;


1. 내 마음에 주단을 깔고 - 자우림


뭐... 전설의 무대랄까. 딱히 저같은 자우림 팬이 아니라도 이 무대에 감명받지 않는 사람은 별로 없겠죠. 자우림이 적응을 마친 후에는 좋지 않은 무대가 없었지만, 그 중에서도 가장 기억에 남는 무대 아니었나 합니다. 예술성과 실험정신, 연출과 가창력, 밴드의 연주실력과 감성. 뭐하나 완벽하지 않은 곳이 없는 무대였죠. 대한민국 대중음악사에 길이 남을 무대였습니다.



2. 여러분 - 임재범


설명이 필요 없죠? 나는 가수다를 살린 최고의 무대였구요. 외로울 때 보고 있노라면 절로 눈물이 나죠. 원래 나는 가수다를 별로 좋아하지 않았는데 이 무대를 보고 생각이 바뀌었습니다.



3. 아버지 - 인순이


저같이 아버지가 돌아가신 남자들이라면 이 노래에 울지 않기가 힘들 겁니다. 어떤 의미에서 이 노래는 반칙이예요. ㅠ.ㅠ



4. 우연히 - 박정현


후크송도 예술이 될 수 있단 걸 보여준 무대? 보고 있노라면 절로 발을 구르고 손뼉을 치고 몸을 흔들게 되죠. 중독성 최고. O.O=b 전 '나 가거든' 보단 이 쪽이 더 기억에 남아요.



5. 님과 함께 - 김범수


나는 가수다의 터닝포인트. 이후에 나는 가수다를 보는 사람들의 기대치를 확 높여 버린 주범(?). 진짜 신나고 재밌는 무대였고 이 무대에서 불가능한 건 없다는 걸 보여준 무대였죠. 



6.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- BMK


진짜 신나는 무대. 한밤중에 이거 VOD로 틀어 놓고 미친 놈처럼 스윙해가며 춤췄다는 거 아녜요. ^^;;;



7. 첫인상 - 박정현


어쩌다 보니 박정현 곡이 두번인데요. 제가 나는 가수다를 보게 만든 2등공신입니다. (1등공신은 당연히 여러분) 목욕탕에서 우연히 이 무대를 보고 나는 가수다에 대한 인상이 좋아졌죠. 진짜 잘 부르고, 신나는 무대죠.


8. 박완규 - 사랑했어요


이 노래는 저보다는 우리 어머니가 홀랑 빠지신 곡입니다.;;;;; 매일 이것만 틀고 계시니 제 기억에 안남을 수가 없지요. ^^;;;;;




이 밖에 YB 무대는 다 좋았는데 (마법의 성 빼고...;;;;) 딱히 기억에 남는 것은 없다는 게 신기한 일이구요. JK김동욱이 부른 조율도 좋았는데 이건 원곡이 너무 좋았다는 느낌이고, 김경호 노래들도 신나게 들었는데 제목은 잘 기억이 안나네요. 암튼 나는 가수다 덕에 귀가 호강했으니 좋은 일이죠.



트위터위젯