태그 : 미야자키하야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천공의 성 라퓨타 30주년

천공의 성 라퓨타는 1986년 작품인데 왜 제목이 저러냐면, 제가 맨 처음 이 작품을 본 게 딱 30년 전이기 때문입니다.잊을 수도 없어요. 1989년 딱 이맘 때 잠실 주공 3단지 친구네 집에서 지직거리는 복제 VHS 테이프로 자막도 없는 이 작품을 보았을 때의 그 어마어마한 충격을. 제 인생을 바꿔 놓은 사건을 꼽으라면 세번째 안에 들어갈 겁니다.1...

바람이 분다...

바람이 분다안노 히데아키,타키모토 미오리 / 미야자키 하야오나의 점수 : ★★★바람이 분다 보고 왔습니다. 내 생전 지브리, 아니 미야자키 선생 작품을 보고 이렇게 기분이 가라앉을 줄은 상상도 못했습니다. 술은 최대한 안마시려고 하는데 도저히 견딜 수 없어서 맥주 한 캔 사다 마시면서 쓰고 있습니다.바람이 분다 이 작품은요, 허망해요. 아름답지...

바람계곡의 나우시카 (책)

바람계곡의 나우시카 박스판 - 전7권미야자키 하야오 지음 / 학산문화사(만화)나의 점수 : ★★★★★어제 잠이 안와서 1권만 읽고 자려고 예전에 사 놓은 바람계곡의 나우시카 박스셋을 집어들었습니다...................짐작하다시피 새벽 3시까지 못잤습니다. ㅠ.ㅠ 예전에 읽었던 거라고 방심했어요. 미야자키 선생 작품은 애니든 만화든 뭐든 절대...

포뇨포뇨포뇨포뇨표뇨~~~~

벼랑 위의 포뇨미야자키 하야오나의 점수 : ★★★★★<포뇨 보고 왔습니다. 다른 사람들 감상문 하나도 안보고 가길 잘했습니다.집에 오면서 떠오른 사자성어가 있습니다. '대교약졸(大巧若拙)' 입니다.미야자키 선생님, 이 양반 반 도통했습니다. 현현지경(玄玄之景)이랄까요. 너무 깊어지니까 도리어 유치해 보입니다.작품 속에 보여지는 거대한 바다처럼 겉으...
1


트위터위젯